컨텐츠 바로가기

HR 꿀팁

“스펙 No! 직무 능력부터”… 기업들 삼성 필두로…

분류
보도자료
조회수
1700
첨부파일
 
등록일
2014-11-19
언론사명: 헤럴드경제
보도일자: 2014-11-11 07:39
바로가기: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41111000061&md=20141111080809_BK

본문 중에서...

‘스펙 중심’ㆍ‘기회 균등’에서 ‘직무 우선’으로 채용 트렌드 변화
삼성 직무적합성 평가 도입 계기로 국내 재계 전반에 확산 양상
현대차ㆍLGㆍSK 등 지원서 양식까지 바꾸며 ‘실무형 인재’ 찾아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작성 양식도 변하고 있다. 불필요한 스펙은 걷어내고 직무 관련 부분만 보겠다는 것.

현대차도 자기소개서 문항은 ‘해당 직무 분야에 지원하게 된 이유와 선택 직무에 본인이 적합하다고 판단할 수 있는 이유 및 근거를 제시해 주십시오’ 단 하나만 제시했다.

재계 관계자는 “기존 틀에 박힌 채용 제도 만으로는 직무 능력이 뛰어난 인재를 고르기 어렵다는 기업들의 고민이 아예 채용 때부터 입사 대상자의 직무 역량을 살펴보는 방향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다음
삼성, 20년만에 채용제도 개편 "스펙 대신 직무능력"
이전
스펙 비중 감소...핵심은 ''직무 역량''

목록